티스토리에 첫 글을 남긴다. 처음이란 이런 것인가? 나만의 새로운 공간이 생겨서 뿌듯하고 설렌다. IT를 많은 사람들에게 재미있고 쉽게 설명하여 IT로 인해 많은 사람들을 행복하게 하는 블로거가 되고 싶다. 마지막으로 소중한 초대장을 보내주신 후박나무님께 감사드리고 싶다.

Posted by 양군.